* 욕설, 비방, 광고, 도배질 글은 임의로 삭제됩니다.

우리는 하나

페이지 정보

고향

본문

남한의 국방정책에 관하여, 제안한다. 먼저 한민족의 "주적"은 미국,일본, 중국, 러시아다. 남과북은 같은 민족으로 "주적"관계가 아니다. 비록 이념의 관계로 두개의 정부가 존재하지만, 같은 민족으로 언젠가는 하나의 나라가 될 것이다. 남과북은 상호 전쟁을 할수가 없다. 1951년 6월25일 민족 전쟁은 하나의 국가를 만들기 위해 민족전쟁이 발생하였다. 추후 이승만 정권이 미국을 끌어들여, 결국은 부분적 국제전이 되어, 중국과 소련이 개입된 불행한 민족 전쟁으로써 휴전되었고, 그결과가 지금까지 비운이 민족으로 남아있다. 월남을 보자!!. 월남전 시작은 민족전쟁이었다. 그러나 티우정부가 미국을 끌어들여 전쟁을 치루었고, 결국 미국이 손을 들고 패전하게 되어, 지금의 통일된 "호지명" 월남이 탄생하였고, 인구가 1억이 넘는 거대한 국가로 경제성장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10년후면 잘사는 나라로  변모할것이라 확신한다. 남한에서 태어나는 남자애들은 모두가 국방의 의무를 수행해야 한다. 단 신체적, 지적장애자는 국방의무를 면제하고 있다. 하지만 신체적 조건이 보행에 불편한자와, 손과 팔을 사용할수 없는자, 그리고 지적 장애를 가진자를 제외한, 남자는 국방의무를 수행해야 한다. 그이유는 미래의 전쟁은 총칼로 싸우는 전쟁이 아니다. 첨단 무기로 전쟁을 치뤄야 한다. 그래서 장애인이라 할지라도 지적 능력이, 있으면 군복부를 마치게 해야 한다. 그리고 미래 전쟁은 탱크나, 포..등등의 전쟁이 아니다. 그러므로 많은 병역을 보유할 필요가 없다. 즉 병력은 지상군으로 약10만명이면 충분하다. 지상군중에서도 주력부대병을 제외한 대부분이 보병으로 소위말하는 총알받이다. 미래의 전쟁은 총알 받이로 전사하는자는 얼마안된다. 대부분 미사일 요격으로 전사한다. 그래서 많은 병력을 보유할 필요가 없다. 지금부터라도 모병제를 실시하여, 국가 공무원으로 채용하여, 미래 첨단무기를 다를수 있는 전문 병력을 양성하여야 한다. 의무 군복무자들은 기초 첨단무기 사용법만 가르쳐 사회에 복귀시키고 그기간은 1년으로 강도높은 전문지식을 주입시켜, 사회 복기시에 사용할수 있도록 잘 기획하여, 군복무를 마치게 하면, 전역후 사회 생활적응이 용이할 것이다. 또한 과거의 군사훈련처럼 가혹한 육체적 훈련보다는 가능한 지혜로, 대처할수 있는 학습위주의 훈련을 가르치는 것이 중요하다고, 나의 생각을 말한다.
추천 0

작성일2022-01-16 13:17

원조진리님의 댓글

원조진리
우리의 주적은 허구헌날 미사일 쏴대는 너의 나라다!
정치/시사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168 해방70여년 남한의 생육신들 댓글[3] 고향 2022-05-22 38 0
3167 러시아 어린 소년병사 이야기 댓글[1] 인기글 고향 2022-05-19 150 0
3166 일꾼은 다 떠나라고..... 댓글[1] 인기글 고향 2022-05-18 161 0
3165 칼바람부네... 문재인 전대통령의 앞날 댓글[1] 인기글 고향 2022-05-18 175 0
3164 한국일보 일면 기사 댓글[1] 인기글 고향 2022-05-17 176 1
3163 남한 언론의 잘못된 표현 댓글[2] 인기글 고향 2022-05-16 179 1
3162 멍청한 사람들 댓글[1] 인기글 고향 2022-05-15 241 1
3161 부부구속 하면 생계 곤란 댓글[2] 인기글첨부파일 자몽 2022-05-11 675 0
3160 자화자찬으로 마지막을 장식한 5년간 악몽의 문재앙 대통령 임기 댓글[1] 인기글 산호 2022-05-09 425 1
3159 대통령 집무실과 거쳐..... 댓글[1] 인기글 고향 2022-05-07 321 1
3158 인민이여 깨어나라!!!!.. 댓글[2] 인기글 고향 2022-05-07 237 0
3157 다니엘 정 Santa Clara County 검사장 출마 인기글 sanfo 2022-05-05 287 1
3156 윤석열 새정부 총리-장관 청문회 과연 성공할까? 핵심이슈! 인기글 자몽 2022-05-04 273 0
3155 댓글[1] 인기글 자몽 2022-05-02 298 0
3154 빅뱅 '붉은노을' 맞춰 춤 추는 김정숙 여사 댓글[1] 인기글 자몽 2022-05-02 340 0
3153 국힘 50% vs 민주 36%…한달새 격차 14%p로 벌어져 [리서치뷰] 댓글[1] 인기글 원조진리 2022-05-01 243 0
3152 남욱 “이재명·유동규·최윤길, 대장동 각본 짜고 진행” 댓글[3] 인기글 원조진리 2022-04-29 560 2
3151 많은 동참을 부탁드립니다 댓글[1] 인기글첨부파일 원조진리 2022-04-30 521 1
3150 남한이 쑥대밭으로..... 댓글[3] 인기글 고향 2022-04-28 376 1
3149 [단독]OECD “검수완박은 누군가 검찰 수사 두려워하는 것…韓정부에 엄중 경고안 낼 수도”[인터뷰/법조 Z… 인기글 원조진리 2022-04-27 377 0
3148 배현진, 집무실 이전 비판한 文대통령에 "책무에 집중하길" 댓글[1] 인기글 자몽 2022-04-26 417 1
3147 문재인 대통령이 살려면.... 댓글[1] 인기글 고향 2022-04-25 431 0
3146 김오수 검찰총장 기자회견 양심선언? 위헌국회해산? 인기글 자몽 2022-04-24 377 0
3145 박범계 장관 정신차려야.... 댓글[1] 인기글 고향 2022-04-23 588 2
3144 무엇이 한국형 FBI.... 댓글[2] 인기글 고향 2022-04-23 528 2
3143 윤시왕조 탄생인가?.... 인기글 고향 2022-04-23 510 2
3142 윤시왕조 탄생인가?... 댓글[1] 인기글 고향 2022-04-23 341 0
3141 무엇이 한국형 FBI.. 인기글 고향 2022-04-23 349 0
3140 박범계 장관 정신차려야.... 인기글 고향 2022-04-23 346 0
3139 체첸 군지도자왈. 동부 점령후 수도밑 다른도시들도 포위 소탕할꺼다 댓글[1] 인기글 대한독립운동 2022-04-21 359 0
게시물 검색
* 본 게시판의 게시물에 대하여 회사가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